- 태양광 보급확산 및 기후위기 대응 분위기 조성 - 부산시, ‘R&D 빛드림 사업 태양광발전 설비 준공식’ 개최

한국남부발전 사업비 220백만원 투자, 지역기업 5개사 약 100KW 규모 준공

김태우 승인 2021.11.18 13:42 의견 0

편집(이미지 더블클릭)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R&D 빛드림 사업」의 태양광 발전설비 구축이 완료됨에 따라 17일 오후 ㈜DH콘트롤스 공장부지에서 ‘R&D 빛드림 사업 태양광발전 설비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준공식에는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 이승우 한국남부발전㈜ 사장, 김형균 부산테크노파크 원장 및 빛드림 사업 지원기업 ㈜DH콘트롤스, ㈜피제이케이, 터보파워텍㈜, ㈜생, 선보공업㈜ 등 대표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R&D 빛드림 사업」은 한국남부발전 R&D(연구개발)사업 기술료를 활용하여 지역 R&D 우수기업 등을 대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의 설치비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부산시는 한국남부발전㈜, (재)부산테크노파크, 부산신재생에너지협동조합과 함께 신재생 에너지 보급확산 및 기후위기 대응 분위기 조성을 위해 작년부터 「R&D 빛드림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준공한 태양광 발전시설은 기업의 공장 지붕 등 유휴 공간을 활용하여 총 발전용량 100KW 규모로 설치됐고, 연간 발전량은 146MWh에 이른다. 이는 일반 공장(50평 규모)에 1년간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규모로,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을 64.7톤가량 줄일 수 있는 용량이다.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이번 사업으로 그린뉴딜 정책인 태양광 발전설비 보급확산은 물론,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깨끗한 에너지로의 전환에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태양광 발전설비 구축으로 1년간의 태양광 발전설비(전기료) 운영수익의 50%는 공익 기부되어 지역 취약계층의 복지 향상을 위해 쓰여져 사업의 선순환 고리가 계속 이어질 것이다”라고 전했다.

본 저작물은 부산광역시 2021년 작성하여 공공누리 제1유형으로 개방한 저작물을 이용하였으며,해당 저작물은 '부산광역시 https://www.busan.go.kr/index "에서 무료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피싱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