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부산시장, 서부산권 주요사업 현장 방문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가덕도 신공항의 성공 건설에서 시작!

문보경 승인 2021.06.30 10:42 | 최종 수정 2021.07.01 13:02 의견 0
X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성공을 위해 가덕도 신공항 엔진을 조속히 가동하겠습니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가덕도 신공항 예정지, 에코델타시티 전망대 등 서부산권 주요 사업 현장을 찾아 추진상황과 향후 계획을 직접 점검하였다.

어제(29일) 박 시장은 오후 2시 30분, 부산신항 다목적부두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해운리더국가 실현전략 선포 및 1.6만TEU급 선박 출항식’에 참석한 이후 가덕도 신공항 건설 예정지, 에코델타시티 사업장을 차례로 방문하여 사업추진 현황을 보고 받고 가덕도 신공항 기술위원회, 박재현 K-water사장 등 분야별 관계자와 각 사업 방향 논의의 시간을 가졌다.

박형준 시장은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는 분야를 망라하여 부산의 미래에 혁신을 가져다줄 도전이자 비전”이라며 “그 관문이 되어줄 가덕도 신공항은 부산시의 모든 역량을 결집하여 계획대로 차질 없이 건설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박재현 K-water 사장을 만난 자리에서 “글로벌 사업본부를 통해 2030 엑스포 유치를 적극 지원해주고 계신 K-water측에 감사를 드린다.”며, “오늘 방문한 에코델타시티의 조성사업과 함께 부산의 취수원 다변화, 낙동강 하구 기수 생태계 복원 등 K-water와는 협력해야 할 현안이 많다. 부산시와 공사 모두 상생할 수 있는 해결책을 찾아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금년 3월 특별법이 제정된 가덕도 신공항은 2029년 준공을 목표로 현재 사전타당성 검토 용역이 진행중이다. 또한 에코델타시티 조성 사업은 강서구 명지동, 강동동, 대저2동 일원에 약 357만평 규모의 친수구역을 조성, 스마트시티 국가시범사업 등 관련 사업을 추진중이다.

본 저작물은 부산광역시 2021년 작성하여 공공누리 제1유형으로 개방한 저작물을 이용하였으며,
해당 저작물은 부산광역시 ' https://www.busan.go.kr/index "에서 무료로 다운받으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피싱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